휴가

2011. 7. 13. 17:20 from Life
딱 때려칠까 란 생각이 들때란걸 고용주 측에서 귀신같이 눈치채고
살랑거리며 그동안 많이 힘들었지? 좀 쉬다 와~라고 던져주는
뻔하지만 받아먹지 않을 수 없는 먹이.

여튼, 그 먹이에 낚여서 시름을 잊고 누워서 뒹굴뒹굴하고 있으니 마냥 욕할건 아닌가.
Posted by dr-chung 트랙백 0 : 댓글 0

댓글을 달아 주세요